We Make Price has been reborn to create a commerce experience that does not just appeal to price or specific kinds of products. We are branding the image of We Make Price that rechecks today for our customers and becomes a healthy partner for tomorrow. We proceeded to the branding of We Make Price so it will become an outstanding and irreplaceable service through our newly defined brand manifesto and visual branding in line with the context.

시장점유율이 아닌 고객의 생활점유율을 높이기 위하여

단순히 가격으로만 말하지 않는 커머스, 단순히 물건의 종류로 말하지 않는 커머스를 위해 위메프가 새로워 졌습니다. 고객들을 위해 위메프가 마주하는 오늘을 재점검하고 내일에도 건강한 동반자로서 마주할 수 있는 커머스가 되는 모습을 브랜딩에 적용했습니다. 새롭게 정의된 브랜드 매니페스토와 맥락에 맞추어 정리된 Visual Branding을 통해 위메프가 대체 가능한 그저 그런 커머스가 아닌 대체 불가능한 브랜드, 확신을 줄 수 있는 브랜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다양한 브랜드 접점까지 고민하였습니다.

wemap5wemap13wemap11 wemap10wemap12 wemap14wemap2wemap1 wemap3

We make price 위메프 branding

Project Owner. We make price (2016)

Creative Director. Lee chang ho
Planning Director. Kim hyun jin
Principal Designer. Kim sinai, Bae jee hoon
Designer. Jeon byung sun, Kim so young, Seong so yeon